윤 태 성

Yoon Tai Sung


IMAGES

TEXTS

1200도의 가마에서 가열되어 말랑해진 유리에 숨을 불어 넣으면 열과 압력에 따라 팽챙하고 수축합니다.

윤태성 작가는 유리가  팽창과 수축의 과정을 거치며 자연스럽고 비정형적인 형태를 갖추게 되는 물성을 살린 작업을 이어가고 있습니다.